유일하게 생존한 택견의 보유자이며,

현대 택견을 전승한 송덕기 스승님의 기록

송덕기 스승님은 많이 알려진 것과 같이 구한말,

1893년 1월 19일 서울 종로구 필운동(사직동과 건너편, 본적은 내수동)에서 송태희(宋泰熙)의 막내로 태어났셨습니다.

송덕기 스승님의 사진

당시 나라는 어수선했지만,
아버지가 국가 하급관리, 어머니는 잡화가게를 해서 비교적 여유 있는 환경이었습니다

송덕기 스승님 가족과 일가들은 내수동에 위치한 현재 서울지방경찰청 주변에 거주하였다 합니다.

알려진 내용에 따르면 아버지와 둘째 형님이 택견을 하셨으며,
남자 형제들은 조금씩 택견을 했던 것으로 추정할 수 있습니다.

둘째 형님은 태껸 명인으로 알려진 임호 선생님의 친구이기도 합니다.

초대 국가대표선수촌장 김성집 선생님

조카로는 누님 송석녀씨의 자녀, 태릉선수촌장을 지낸 김성집(역도 선수)<링크>님이 있습니다. 송덕기 스승님은 태껸의 힘쓰는 법을 배웠다며 자랑을 하기도 하고. 집안에서는 송덕기 스승님의 자질을 많이 닮은 조카로 이야기 하기도 하였다 합니다.

큰형님과 가족들은 충북과 청주 일대에서 거주하며 축구협회에서 일을 하며, 스포츠계에서 일을 했다 합니다.

송덕기 스승님이 젊을 적 힘도 좋으셔서, 장정 3명이 들어야 하는 절구를 혼자 옮길 정도였으며, 노래와 잡기에 능해서 손님들이 오면 한 곡 청하는 경우가 많았다 합니다.

돌아가실때까지 이사를 몇 번 하셨지만,

현재 서울 서촌의 필운동 사직동 내수동에서 거주하셨으며 1987년 타계하실 때까지 황학정에서 활을 쏘며

제자들을 육성하셨습니다.